상단여백
HOME 법원
정경심 구속 전 피의자 심문 출석…구속 여부, 이르면 밤늦게 결정
서명원 | 승인 2019.10.23 15:50
정경심 동양대 교수 ⓒYTN

▲자녀 입시 비리 ▲사모펀드 투자 의혹 등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법원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고 있다.

정 교수는 23일 오전 10시 10분 경 서울중앙지법에 도착해 심경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게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습니다"라고 말한 후 법정으로 들어갔다.

정 교수 영장실질심사는 오전 10시 30분 서울중앙지법 321호 법정에서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시작됐다. 구속 여부는 이르면 이날 밤, 늦으면 24일 새벽 결정된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부장검사 고형곤)는 21일 구속영장을 청구하면서 ▲딸 조 모(28)씨의 위조된 동양대 표창장 등을 서울대·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입시에 사용한 업무·공무집행 방해 ▲사모펀드 투자금 약정 허위신고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한 차명주식 취득 ▲동양대 연구실과 서울 방배동 자택 PC 증거인멸 등 모두 11개 범죄 혐의를 적시했다.

검찰은 2개월 동안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관련 의혹 수사를 대대적으로 진행했고, 정 교수 신병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반면, 정 교수 측은 사실상 모든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검찰은 "고위공직자의 배우자인 정 교수가 미공개 정보를 이용해 차명주식을 사들이고 사모펀드 투자 수익금 명목의 돈을 불법적으로 빼돌리는 등 사안이 중대하다"는 것과 "동양대 표창장 등 증빙서류를 위조하거나 허위로 발급받은 데서 나아가 입시부정까지 저지른 혐의가 있다"는 것을 구속 사유로 제기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수사 착수 직후 자산관리인을 시켜 PC 하드디스크를 은닉하는 등 이미 증거인멸을 시도한 정황"과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 인턴증명서 허위발급과 사모펀드 운용보고서 작성 지시 등 혐의와 관련해 향후 조 전 장관 직접 조사가 불가피한 만큼 '말 맞추기' 등 추가 증거인멸 우려가 크다"는 주장도 제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반면, 정 교수 측은 "검찰이 입시문제와 사모펀드 투자 관련 의혹 2개를 11개 범죄사실로 나눴다"며, "특히 사모펀드 관련 혐의는 실제 운영주체를 검찰이 오해한 결과"라고 반박하고 있다. 

이어 "70억 원대 횡령 등 혐의로 구속기소된 조 전 장관의 5촌 조카 조범동(37) 씨의 범죄 혐의를 정 교수에게 무리하게 덧씌웠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면서 증거인멸 혐의에 대해서는 "조 전 장관 인사청문회 등을 거치면서 사실을 확인하고 해명하려는 과정이었다"며, "근본적 사실관계에 대한 오해"라고 반박하고 있다. 

아울러 불구속 근거로 "정 교수는 일곱 차례 출석 요구에 성실히 응해 도주 우려가 없고, 광범위한 강제수사로 증거가 상당 부분 수집됐다"는 것을 제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구속영장 발부 여부에는 뇌종양·뇌경색 등 정 교수 건강 문제도 변수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정 교수 측은 ▲CT(컴퓨터단층촬영)과 MRI(자기공명영상) 자료 ▲신경외과 진단서를 검찰에 제출했다. 반면, 검찰은 "객관적이고 공정한 절차를 통해 건강 상태를 면밀히 검증했고, 심문에서 검증 절차와 결과를 상세히 설명하겠다"고 반박하고 있다.

변호인단은 "정 교수는 영국 유학 중이던 2004년 사고로 두개골 골절상을 입은 이후 두통과 어지럼증으로 고통받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정 교수는 검찰 소환조사 당시에도 ▲뇌기능과 시신경 장애 ▲어지럼증과 구토 증상을 호소하는 등 장시간에 걸친 조사를 받지 못했다.

- 로디프 트위터(링크 클릭) - http://twitter.com/law__deep

- 로디프 페이스북(링크 클릭) - https://www.facebook.com/로디프-217664052308935

서명원  s3ar@naver.com

<저작권자 © 로디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명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로디프 소개취재방향로디프 기자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로디프  |  서울 강북구 인수봉로73길 23 101호  |  대표전화 : 010-5310-6228  |  등록번호 : 서울 아03821
등록일 : 2015년7월14일  |  발행일 : 2015년8월3일  |  발행인/편집인 : 박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명원
Copyright © 2020 로디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