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법원
檢, MB 항소심에서 징역 23년 형 구형 "반성 없이 남 탓에만 몰두"
서명원 | 승인 2020.01.08 16:10
이명박 전 대통령 ⓒMBC

자동차부품업체 다스의 자금을 횡령하고 삼성으로부터 뇌물을 수수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이명박 전 대통령에 대해, 검찰이 항소심에서 징역 23년 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8일 서울고법 형사1부(정준영 김세종 송영승 부장판사)에서 진행된 이 전 대통령의 항소심 결심 공판에서 총 23년의 징역형과 320억 원의 벌금형 등을 구형했다.

검찰은 뇌물수수 혐의에 대해 ▲징역 17년 형 ▲벌금 250억원 ▲추징금 163억여 원을 구형했다. 횡령 등 나머지 혐의에 대해서는 징역 6년 형 ▲벌금 70억 원을 구형했다.

구형을 둘로 나눠 한 것은, "대통령이 재임 중 직무에 관해 받은 뇌물죄는 다른 범죄와 분리해 형을 선고해야 한다"는 공직선거법 규정에 따른 것이다.

검찰은 "피고인은 국민에게 부여받은 권한을 사익추구 수단으로 남용해 헌법 가치를 훼손했다"며, "제1심의 징역 15년은 사안의 중대성이나 다른 사건과의 비교 등을 생각하면 너무 가볍다"고 주장했다.

이어 "거액의 뇌물을 수수하고 대가로 자리를 챙겨주는 소설 같은 일이 현실로 일어났고, 기업의 현안을 직접 해결해줌으로써 국민의 대표가 되는 것을 스스로 포기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피고인은 다스가 누구 소유인지 묻는 국민을 철저히 기망하고, 다스를 차명소유했다"며, "대통령의 막강한 지위를 활용해 거액의 뇌물을 받고 국가 안보에 쓰여야 할 혈세를 상납받았다"고 비판했다.

또한, "수많은 진술과 방대한 물증은 이 사건의 당사자로 피고인 한 명만을 가리키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잘못을 한순간도 인정하지 않고 오직 남의 탓만 하며 책임 회피에 몰두하고 있다"며, "피고인이 저지른 반헌법적 행위를 처벌해 법치주의의 근간을 확립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검찰의 총 구형량은 제1심에서 구형한 징역 20년 형과 벌금 150억원보다 무거운 것으로써, 이 전 대통령의 뇌물 혐의액이 제1심보다 50억 원 이상 불어났기 때문이다.

이 전 대통령은 자동차 부품업체 다스를 지배하면서 349억 원가량을 횡령하고, 삼성전자가 대신 내준 다스의 미국 소송비 68억 원을 포함해 총 110억 원의 뇌물을 챙긴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제1심은 이 중 ▲다스가 대납한 미국 소송비 중 61억여 원 ▲이팔성 전 우리금융 회장과 김소남 전 의원에게 받은 23억여 원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게 받은 10만 달러 등 85억여 원의 뇌물 혐의를 유죄로 인정했다.

또한 246억 원대의 다스 자금 횡령 등 총 16개 혐의 중 7개를 유죄로 인정하면서, ▲징역 15년 형 ▲벌금 130억 원 ▲추징금 82억여 원을 선고했다.

검찰은 항소심이 진행 중이던 2019년 5월 국민권익위원회로부터 이 전 대통령의 추가 뇌물 혐의를 뒷받침하는 제보와 자료를 넘겨받은 후 수사를 진행했다.

이후에는 "기존의 67억여 원 외에도 삼성이 소송비용 명목으로 건넨 돈이 51억여 원 더 있다"는 정황을 확인해 공소장을 변경했다.

변경된 공소사실에 따라, "이 전 대통령이 삼성의 소송비 대납으로 받았다"고 지목된 뇌물 혐의액은 119억여 원으로 늘어났다.

한편, 이 전 대통령은 2019년 3월 법원의 보석 결정으로 석방된 이후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고 있다.

- 로디프 트위터(링크 클릭) - http://twitter.com/law__deep

- 로디프 페이스북(링크 클릭) - https://www.facebook.com/로디프-217664052308935

서명원  s3ar@naver.com

<저작권자 © 로디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명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로디프 소개취재방향로디프 기자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로디프  |  서울 강북구 인수봉로73길 23 101호  |  대표전화 : 010-5310-6228  |  등록번호 : 서울 아03821
등록일 : 2015년7월14일  |  발행일 : 2015년8월3일  |  발행인/편집인 : 박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명원
Copyright © 2020 로디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