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부/국회
강성국 법무부 차관 취임 "인권보호·사법통제는 검찰의 사명"
정도균 | 승인 2021.07.14 18:30
(과천=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강성국 신임 법무부 차관이 14일 오후 경기 과천시 정부과천청사 법무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2021.7.14 srbaek@yna.co.kr (끝)

강성국 신임 법무부 차관이 "검찰은 인권보호관·사법통제관으로서의 역할이 시대적 사명임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 차관은 14일 오후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수사권 개혁에 따른 검경 수사협력 강화 ▲국민 눈높이에 맞는 조직문화 개선 ▲국가변호사로서 공익 대변에 방점을 두고 변화를 모색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청년들이 미래의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사회적·경제적 약자의 삶을 더욱 두텁게 보호하면서, 안전한 일상에 대한 국민들의 바람이 법무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초심으로 돌아가서,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공정하고 정의로운 법 집행 ▲인권 보호 ▲민생 안전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 차관은 1994년 광주지법 판사로 임관했고, ▲대법원 재판연구관 ▲사법연수원 교수 ▲서울중앙지법·서울북부지법 부장판사 등 21년 동안 판사로 근무했다.

2015년부터는 ▲대한상사중재원 중재인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지냈고, 2020년에는 법무부 법무실장으로 임용됐다.

이날 취임으로써, 강 차관은 전임자인 이용구 전 차관에 이어 역대 세 번째 비(非)검찰 출신 법무부 차관이 됐다.

정도균  tairim1@hanmail.net

<저작권자 © 로디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도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로디프 소개취재방향로디프 기자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로디프  |  서울 강북구 인수봉로23길 36 302호  |  대표전화 : 010-5310-6228  |  등록번호 : 서울 아03821
등록일 : 2015년7월14일  |  발행일 : 2015년8월3일  |  발행인/편집인 : 박형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명원
Copyright © 2021 로디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